언론에 비친 인권연대

home > 활동소식 > 언론에 비친 인권연대

정권과 공생한 ‘정보 경찰’ 흑역사(Feat.오창익) (한겨레TV, 2019.06.10)

작성자
hrights
작성일
2019-06-13 14:29
조회
76

정보 경찰 개혁 방안은? 오창익 “‘정보 경찰’의 유혹, 청와대가 먼저 끊어야”: 오늘 한겨레 라이브가 주목한 이슈는 ‘정보 경찰’입니다. 선거 개입부터 점괘 수집까지... 그동안 정보경찰이 저지른 각종 탈법, 위법 행위들 정리하면서, 재발 방지를 위해 어떻게 해야 하는지 살펴보겠습니다. 경찰개혁위원회에서 정보경찰개혁소위원회에서 활동한 오창익 인권연대 사무국장과 검찰을 출입하는 임재우 기자가 출연했습니다.
오 사무국장은 정보 경찰 개혁 방향과 관련해 "정보 경찰을 없애는 것은 법을 개정할 필요가 없다. 정권 차원의 결심이면 즉시 없앨 수 있다"며 "(정보 경찰) 유혹의 고리를 청와대가 먼저 끊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를 클릭하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한겨레TV - http://www.hanitv.com/index.php?category=163&document_srl=340736&page=1

YouTube - https://www.youtube.com/watch?time_continue=1&v=2t6L-YOitNs
전체 3,039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029
인권연대 20주년…국내 넘어 국제 인권 지킴이로(가톨릭평화신문, 2019.07.02)
hrights | 2019.07.02 | | 조회 68
hrights 2019.07.02 68
3028
신상공개부터 현장검증까지...고유정이 촉발한 피의자 인권 논란(뉴스핌, 2019.06.27)
hrights | 2019.06.28 | | 조회 101
hrights 2019.06.28 101
3027
법무부, "전자발찌 야간 외출 제한 법 개정"...실효성·인권침해 논란(YTN, 2019.06.27)
hrights | 2019.06.28 | | 조회 72
hrights 2019.06.28 72
3026
고소장, 불안하지 않습니다 (한겨레21, 2019.06.26)
hrights | 2019.06.27 | | 조회 61
hrights 2019.06.27 61
3025
범죄 보도에 도구·수법까지 소개… 트래픽과 교환해버린 모방 위험성 (기자협회보, 2019.06.19)
hrights | 2019.06.20 | | 조회 113
hrights 2019.06.20 113
3024
류경기 중랑구청장, 전 직원 대상 인권교육 한 까닭? (아시아경제, 2019.06.19)
hrights | 2019.06.20 | | 조회 66
hrights 2019.06.20 66
3023
“이희호의 삶을 ‘여사’라는 틀에 가둬선 안된다” (경향신문, 2019.06.14)
hrights | 2019.06.17 | | 조회 75
hrights 2019.06.17 75
3022
정권과 공생한 ‘정보 경찰’ 흑역사(Feat.오창익) (한겨레TV, 2019.06.10)
hrights | 2019.06.13 | | 조회 76
hrights 2019.06.13 76
3021
'정수리 공개'에 다시 불거진 논란...그 얼굴 봐야할까 (오마이뉴스, 2019.06.10)
hrights | 2019.06.11 | | 조회 65
hrights 2019.06.11 65
3020
오창익 "흉악범죄 신상공개, 호기심 충족 외 실효성 없어" (가톨릭평화방송, 2019.06.10)
hrights | 2019.06.11 | | 조회 77
hrights 2019.06.11 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