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에 비친 인권연대

home > 활동소식 > 언론에 비친 인권연대

보훈처, 적폐재발 막기 위해 '위법·부당행위 방지위' 발족(연합뉴스, 2018.08.14)

작성자
hrights
작성일
2018-08-14 11:28
조회
76
5·18 기념식 파행·나라사랑교육·보훈단체 불법행위 등 조사

(서울=연합뉴스) 김호준 기자 = 국가보훈처가 적폐의 재발을 법·제도적으로 막기 위해 '위법·부당행위 재발방지위원회'(이하 재발방지위)를 13일 공식 출범한다고 보훈처가 12일 밝혔다.

보훈처 자문기구인 '국민 중심 보훈혁신위원회'는 위법·부당행위의 재발을 막기 위해 재발방지위를 운영할 것을 권고했고, 보훈처는 이를 수용키로 했다.

재발방지위에는 김양래 5·18 기념재단 이사, 오창익 인권연대 사무국장, 오항녕 전주대 교수, 성춘일 변호사, 소현숙 한양대 연구교수, 김은경 보훈처 정책보좌관 등 보훈혁신위 위원 6명이 참여한다.

이 위원회는 앞으로 6개월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 파행, 정치 편향적인 '나라사랑교육', 보훈단체 불법행위 관리책임 등 지난 정부 시절 보훈처 정책의 문제점을 살펴보고 재발방지 시스템을 마련해 보훈혁신위에 보고할 예정이다.

보훈처는 5·18 기념식과 관련 2009년부터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순서를 빼거나 합창단의 합창 순서로 변경해 관련 단체의 거센 반발을 샀다. 5·18 민주화운동이 1997년 정부 기념일로 지정된 뒤 2008년까지 12년간 '임을 위한 행진곡'은 기념식에서 제창됐다.

김양 보훈처장 시절 시작된 나라사랑교육은 박승춘 보훈처장 시절 정치적 편향적인 내용과 불법 선거개입 의혹으로 논란이 됐다.

피우진 보훈처장은 "이번 위원회 출범을 통해서 과거 국민에게 실망을 안겨 드렸던 보훈처의 위법·부당행위의 사실관계를 낱낱이 파악해 재발방지 시스템을 마련함으로써 국민에게 신뢰받는 보훈처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hojun@yna.co.kr
전체 2,972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972
보훈처 “이명박·박근혜 거부감으로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방해”(KBS, 2018.10.11)
hrights | 2018.10.11 | 추천 3 | 조회 26
hrights 2018.10.11 3 26
2971
[오창익의 인권수첩]혐오범죄,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다(경향신문,2018.10.05)
hrights | 2018.10.05 | 추천 0 | 조회 33
hrights 2018.10.05 0 33
2970
[오창익의 인권수첩]여군의 자리는 어디인가?(경향신문,2018.09.06)
hrights | 2018.09.12 | 추천 0 | 조회 69
hrights 2018.09.12 0 69
2969
[정준희의 최강시사] 이창근 “MB 승인한 쌍용차 강경 진압, 노동자 상대로 인간사냥한 것”
hrights | 2018.08.31 | 추천 0 | 조회 88
hrights 2018.08.31 0 88
2968
보훈처 ‘임을 위한 행진곡’ 뺀 5·18기념식 조사키로(광주드림, 2018.08.13)
hrights | 2018.08.14 | 추천 0 | 조회 102
hrights 2018.08.14 0 102
2967
정부, 조현병 환자 치료행정 강제성 논란(팝콘뉴스, 2018.08.13)
hrights | 2018.08.14 | 추천 0 | 조회 92
hrights 2018.08.14 0 92
2966
[사회] 보훈처, 박승춘 당시 5.18 파행 조사한다(광주MBC, 2018.08.13)
hrights | 2018.08.14 | 추천 0 | 조회 78
hrights 2018.08.14 0 78
2965
보훈처, 적폐재발 막기 위해 '위법·부당행위 방지위' 발족(연합뉴스, 2018.08.14)
hrights | 2018.08.14 | 추천 0 | 조회 76
hrights 2018.08.14 0 76
2964
보훈처, '위법‧부당행위 재발방지위원회' 발족.. 보훈 혁신위 권고 수용(파이낸셜뉴스, 2018.08.12)
hrights | 2018.08.14 | 추천 0 | 조회 79
hrights 2018.08.14 0 79
2963
[오창익의 인권수첩]오늘도 조용한 국가인권위원회(경향신문, 2018.08.09)
hrights | 2018.08.14 | 추천 0 | 조회 66
hrights 2018.08.14 0 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