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에 비친 인권연대

home > 활동소식 > 언론에 비친 인권연대

군 의문사 김훈 중위 오늘 20주기…염수정 추기경 미사 집전(한겨레, 2018.02.21)

작성자
hrights
작성일
2018-02-23 11:09
조회
181
1987년 박종철 열사 이후 31년 만에
추기경이 시국사건 추모미사 집전

20년 전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에서 의문사한 김훈 중위의 추모미사가 22일 천주교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이 집전해 봉헌될 예정이다. 추기경의 시국미사 집전은 1987년 이후 처음이다.
김훈 중위 유족과 인권연대는 “고 김훈 중위의 20주기 추모 미사가 22일 오전 10시 서울 명동성당에서 열린다”고 21일 밝혔다. 오창익 인권연대 사무국장은 “김훈 중위에 대한 추모와 더불어 더이상 군 의문사가 일어나서는 안 된다고 사회 공동체가 함께 다짐하는 자리”라고 이번 추모 미사의 의미를 설명했다. 오 사무국장은 “군복을 입은 젊은이들의 생명과 건강은 온전히 국가의 책임”이라며 “지금까지 군은 이 역할을 제대로 못했던 것이 사실”이라고 덧붙였다.
특히 올해 추모미사는 염수정 추기경이 직접 주례를 할 것으로 알려져 관심이 집중된다. 염 추기경은 스물다섯에 세상을 등진 김 중위 죽음과 이로 인해 20년간 고통받았을 가족들을 위로하고자 미사를 맡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추기경이 시국사건 추모미사를 집전하는 것은 1987년 5월18일 김수환 추기경 이후 처음이다. 당시 미사에서 천주교 정의구현사제단은 박종철 열사의 죽음에 연루된 공범이 추가로 더 있음을 알렸다.
김 중위는 1998년 2월24일 판문점 공동경비구역 내 지하 벙커에서 근무하다 총상을 입고 숨진 채 발견됐다. 군 당국은 타살로 의심할 만한 정황을 모두 무시하고 자살로 결론을 내렸다가 김 중위가 숨진 지 19년 만인 지난해 9월1일 순직을 인정했다. 이를 바탕으로 국가보훈처도 김 중위를 국가유공자로 인정했다. 19년 만에 장례를 치른 김 중위는 그해 10월28일 국립대전현충원에 안장됐다.

최민영 기자 mymy@hani.co.kr


원문보기: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833114.html#csidx447205994b4de8cbdd6254441499125
전체 3,045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985
“이념 대결 승리하도록”…보훈처, ‘이념 편향’ 강사 뽑아 교육(KBS, 2019.01.09)
hrights | 2019.01.28 | | 조회 136
hrights 2019.01.28 136
2984
보훈처 "방만한 보훈단체 운영, 투명성·민주성 제고 노력"(이데일리, 2019.01.08)
hrights | 2019.01.11 | | 조회 286
hrights 2019.01.11 286
2983
계층ㆍ젠더 갈등, 폭발력 더 커졌다(한국일보, 2019.01.02)
hrights | 2019.01.09 | | 조회 539
hrights 2019.01.09 539
2982
[파편사회서 공감사회로] 혐오ㆍ배제를 덜다, 공감ㆍ동행을 더하다(한국일보, 2019.01.01)
hrights | 2019.01.09 | | 조회 227
hrights 2019.01.09 227
2981
'벌금 대출' 다 갚은 우리 사회 '장발장' 100명 넘었다 [이슈+](세계일보, 2018.12.30)
hrights | 2019.01.07 | | 조회 330
hrights 2019.01.07 330
2980
“바닥 치고 오를 힘 줬으니 좋은 엄마 돼야죠”(경향신문, 2018.12.30)
hrights | 2019.01.02 | | 조회 183
hrights 2019.01.02 183
2979
"돈없어 노역않도록 벌금 대출"…장발장은행 100번째 전액상환자(연합뉴스, 2018.12.29)
hrights | 2019.01.02 | | 조회 174
hrights 2019.01.02 174
2978
정신질환 범죄 증가하는데…'인권' 얽매여 문제해결은 방치(뉴스1, 2018.12.28)
hrights | 2019.01.02 | | 조회 246
hrights 2019.01.02 246
2977
[오창익의 인권수첩]살아남은 사람들의 몫(경향신문, 2018.12.27)
hrights | 2019.01.02 | | 조회 168
hrights 2019.01.02 168
2976
“1,700만 촛불이 세운 문재인 정권, DNA 달라진 게 없다”(프레시안, 2018.12.15)
hrights | 2019.01.02 | | 조회 150
hrights 2019.01.02 150